즐겁게 벌고, 시원하게 사회에 돌려주리라


내가 주식으로 돈을 벌 수 있는 게 순전히 내가 잘나서 그렇다고 느끼면 오산이라 생각한다. 주식으로 돈을 벌 수 있는 이유는 엄청나게 많은 사람들의 숨은 도움이 있었기 때문이다. 

일단 내가 투자하고 있는 기업의 경영진과 임직원분들이 열심히 일해주니 기업 가치는 날로 커진다. 또 투자하기 위해 인터넷망을 이용하는데 그 인터넷망을 유지보수하고 운영하기 위해 얼마나 많은 분들이 고생하는지 잘 알고 있다. 증권사에서는 내 주문을 받아서 거래를 체결시켜주는 분들이 계실거고, 전자공시 제도 덕분에 집안에 앉아서도 기업의 여러가지 정보를 구할 수 있다.

시시각각 이런 저런 뉴스를 전해주는 기자분들이 계시고, 재무제표 감사를 위해 많은 회계사 분들이 이 시간에도 땀흘려 일하고 계신다. 기업인의 부정을 막기 위해 여러 관료분들이 노력해주시고 계시며 궁극적으로는 우리나라 경제가 평화롭게 돌아가도록 군인 동생들이 젊음을 바쳐 이 시간을 지켜주고 있다.

이외에 무수히 많은 분들의 도움덕에 나는 주식으로 돈을 벌고 있다. 물론 굶주려 가며 종잣돈을 모았던 고통과 밤잠을 줄여가며 기업을 분석하는 고통 그리고 가끔은 피말리는 시장 상황에 노출돼 큰 스트레스를 받는 것이 쉬운 일은 아니지만 세상의 많은 분들이 내게 제공한 혜택에 비하면 이는 새발의 피라고 생각한다.

아기를 키워보니 아기 한명을 키우기 위해 부모님을 비롯해서 주변의 얼마나 많은 사람들이 수고를 하는지 이제야 조금 알 것 같다. 내가 세상에 태어나 두발로 걷기 시작하기까지 우리 부모님이나 내 주변 사람들은 얼마나 많이 고생하셨을까?

또 내가 사색하고 책 읽기를 좋아하는 청년으로 성장하는 동안 스승님들이나 은사분들의 노고는 얼마나 크셨을까?

문득 세상 모든일은 그냥 이루어진게 없으며 내가 지금 편안하게 살아가는 것 또한 내가 잘나서 그런게 아니라 세상 많은 분들의 도움이 있었기에 가능하다는 생각을 해본다.

지금은 시장에 참여하는게 즐겁고 돈을 버는게 신난다. 일단 당분간 신나게 벌겠다. 그리고 추후 이 적성에 흥미가 시들해지면 사회에 멋지게 보답하리라 다짐해본다.

2013년 4월 25일
송종식

댓글 6개:

  1. 감사함을 느끼고 표현하는것.
    정말 중요한건데 말이죠 ㅎ

    답글삭제
    답글
    1. 글로는 표현이 되는데 말로는 힘들더라구요.
      아마도 제가 무뚝뚝한 캐릭터라 그런 듯 하네요.

      삭제
  2. 좋은글 잘보고 갑니다
    네이버 블로그 있으면 알려주세요.
    님의 글 구독하고 싶습니다.
    저의 네이버 id:skwonh85 블로그:장승(무인불승)
    입니다.
    좋은 하루 되세요.

    답글삭제
    답글
    1. 무인불승 선생님 안녕하세요.
      본 블로그를 운영하고 있는 송종식 이라고 합니다.

      우선 제 글을 좋게 봐 주셔서 감사드린다는 말씀 먼저드립니다.

      아쉽게도 저는 네이버 블로그는 운영하지 않고 있습니다. 제가 운영하는 블로그는 이 블로그 하나가 전부입니다.

      만약 제 글 구독을 원하신다면 HANRSS나 FEEDLY와 같은 서비스를 통해서 RSS 구독을 해보시는건 어떤지 제안 드립니다.

      한RSS : http://hanrss.com
      FEEDLY : http://feedly.com

      제 블로그의 RSS 주소 : http://investor-js.blogspot.com/feeds/1262016246604631993/comments/default

      한RSS나 FEEDLY에서 제 RSS주소를 추가하시면 제 글을 구독하실 수 있습니다. 제 블로그 뿐 아니라 다양한 블로그와 언론사 RSS도 구독하시면 편리하실 듯 합니다.

      감사합니다.
      좋은 하루 되세요^^

      삭제
  3. 안녕하세요. 김형찬이라고 합니다.^^

    글 하나 읽어본 후 너무 공감이 가서 모든 글들을 읽는데 시간 가는 줄 몰랐습니다. 세상을 바라보는 시각이나 생각, 철학 너무 비슷한점이 많더군요.

    프로필을 읽어보니 꿈,버킷리스트 부분도 너무 비슷해서 깜짝 놀랐습니다.
    저도 83년생입니다. 동갑이더군요^^
    사업은 3년째 하고 있으면 투자는 아직 걸음마 단계 입니다.

    시간이 되시면 꼭 한번 만나뵙고 싶습니다. 저도 환경이 어려운 아이들을 위해 재단을 만들고 건강한 부자클럽을 만들고 싶었습니다.^^

    기회를 주신다면 인생에 있어서 참 좋은 친구가 될것이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khc8314@naver.com로 메일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답글삭제
    답글
    1. 형찬님 안녕하세요. 본 블로그를 (아주 게으르게)운영하고 있는 송종식이라고 합니다. 사는데 바쁘다보니 블로그에 자주 못 들어오네요. 그래서 답글이 조금 늦었습니다. 일단 그 부분 먼저 양해를 부탁드리겠습니다.

      우선 격동의 이해찬 세대를 저와 함께 겪어내신 동갑이시라고 하니 더 반갑네요. 제 프로필은 참 이것저것 재수없게 자랑을 해놨는데 그걸 읽어보셨군요(ㅠㅠ) 민망하기 그지없습니다.

      저와 비슷한 철학과 꿈을 가지고 살아가시는 분을 알게 돼 저도 반갑습니다.

      제 이메일은 jongsik.song@gmail.com 입니다. Gtalk나 메일로 교류해요. 사업 3년차이시면 그동안 참 많은 힘든 여정을 겪으셨겠네요. 존경스럽습니다. 앞으로도 잘 부탁드리겠습니다.

      송종식 드림

      삭제